티스토리 뷰

방구석 묘사.

예비군 전투모가 독서받침대에 눌려 찌그러져있고, 작년에 사놓고 읽지도 않은 움베르트 에코의 책이 박범신 작가의 소설 소금위에 놓여 있고, 그 밑에 그 밑에 역시나 사놓고 읽지도 않은 책 '그림으로 읽는 뇌과학의 모든 것'이 깔려 있고, 그 위에 나의 문화유산답사기 일본편이 엎혀 있고, 그 옆에 나무젓가락이 연필꽂이에 꽃혀 있고, 방바닥에 겨울에 가끔씩 난로대신 쓰는 헤어드라이기가 자빠져 있고, 천장가까이 책꽂이에는 썩을놈의 해커스토익이 새것처럼 깨끗하고, 맨 위에 비싼돈 주고 몇년째 완독을 못한 책 우리말 1000가지가 꽂혀 있고, 방바닥은 청소를 잘 안해 지랄같고 양말은 방구석 모서리에 쳐박혀 있고, 그 옆에는 먼지가 존나 쌓여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스토리텔링연구 > 창작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주 한 잔의 힘  (0) 2014.02.11
눈물가뭄  (0) 2014.02.11
읽기 힘든 방구석 묘사  (0) 2014.01.23
심장발기  (0) 2014.01.17
집밥  (1) 2013.12.25
자전거는 타는 게 아니라 쓰는 것  (18) 2012.07.20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