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리뷰

2018 독서노트(132)장태산자연휴양림에서 독서삼매경 장태산자연휴양림. 책 읽기 좋은 장소다. 아니다. 책은 거들 뿐. 자연을 벗 삼아 피톤치트 마시며 숨을 쉰다. 책장을 넘긴다. 그것만으로도 좋은 '쉼'.시원하게 뻗은 메타세콰이아 숲. 문재인 대통령 부부가 여름휴가를 보낸 곳. 하늘을 걷는 듯한 기분, 스카이웨이. 바람소리, 새소리, 물흐르는 소리. 책장 넘기는 소리. 그저 좋다.
2018 독서노트(131)와이저, 개인의 편견과 오류를 넘어 완벽한 집단지성으로 책을 읽고나면 그 책을 다 이해했다는 착각에 빠질 때가 있다. 내가 가진 정보를 토대로 그 책을 잘못 해석하는 경우도 있다. 이런 경우를 최대한 줄이려고 책리뷰를 남긴다. 핵심내용을 기록하는 초보적인 리뷰이지만, 옮겨적으면서 책의 내용을 한 번더 정리할 수 있다. 캐스R.선스타인과 리드헤이스티의 공저 <와이저 wiser>를 읽었다. 이 책은 집단의 의사결정이 왜 실패하는지, 반대로 어떻게하면 집단이 성공적인 의사..
2018 독서노트(130)구글의 채용과정 구글은 재미있다. 구글에 입사해서 일하고 싶다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그러나 구글에 입사하기는 하늘의 별 따기다. 최고 수준의 인재를 뽑으려고 빡센(?) 채용과정을 거치는 구글이기에 그렇다. 구글은 최고의 성과를 내려고 가장 뛰어난 인재를 선발한다. 뛰어난 인재라야 근무하는 동안 높은 성과를 낼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 것이다. 구글은 그런 인재들에게 훌륭한 복지제도도 시행하고 있다. 구글 직원들은 정말 일할 맛 날 것 같다...
2018 독서노트(129) 과연 집 소화전에 책 택배가 왔을까? 책을 좋아하다보니 집 소화전을 열어볼 때 설렌다.왜냐?책 택배가 와 있을 수 있으므로.택배 아저씨들이 보통 소화전에다 책 택배를 넣고 가신다.어느날 찍은 영상. 과연 집 소화전에 책 택배가 왔을까?
2018독서노트(128)책은 냄비받침대? 15초 영상 책은 냄비 받침대가 아닌 OOO다. 15초 영상.
2018 독서노트(127)유튜브의 신, 대도서관 요새 유튜브에 '끼룩끼룩TV'를 운영하고 있다. 한달간 유튜브 콘텐츠를 만들어본 소감은?"졸라 어렵다."또 한가지 소감은?"쉽게 생각하면 쉽다. 그런데 잘 만들려고 하면 또 졸라 어렵다."무엇보다 인내심 테스트 기간인 것 같다는 생각. 보통 신인 유튜버들이 6개월 안에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콘텐츠를 올렸는데 사람들의 반응도 적고, 댓글도 없고. 이런게 반복되다 보면 금강 나가떨어진다고. 그렇기 때문에 잘할 수 있고, 꾸준히 할 수 ..
2018 독서노트(126)책 좋아하는 직딩의 행복은 책 택배상자 직딩의 소소한 행복은 책 택배 상자.책을 좋아하는 직딩의 소소한 행복은 책 택배 상자를 열 때.
2018 독서노트(125)영상제작교육 노트2 대전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열린 영상제작교육. 두번째 강의노트. 나만 알아볼 수 있는 점은 함정.ㅋㅋ눈누 무료폰트 : https://noonnu.cc스브스뉴스 : https://www.facebook.com/subusu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