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풍경

자세의 반복 살다보면 반복되는 게 있어.문득 비슷해.하루하루가.오늘과 내일과어제와 오늘이비슷해질때열정을 잃어가고 있거나나이가 들고 있는게 아닐까비슷해도 뭔가 새롭다는 느낌이 들지 않을때비슷한 풍경들로 엮은 사진첩.
놀라움 아름답고, 멋지고, 놀랍다. 금강산도 식후경~!! ------------------------------------------------------------------------------------------- 1. 나비의 변태   ------------------------------------------------------------------------------------------- 2. 버섯의 성장 &n..
[내일로 2일차]무량수전 배흘림기둥은 아버지배처럼 따뜻하더라 풍기역으로 가는 기차 안. 맨 끝으로가 터널을 빠져나오는 모습을 찍었다. 마치 아기가 간절하게 태어나듯이, 그리고 엄마 품에 안기듯이 기차는 빠르게 누군가의 품으로 달려가고 있다. 비록 사람은 태어나면 기찻길처럼 정해진 길이 아닌, 예측불허의 길을 살아갈테지만. 오늘 만큼은 정해진 길을 따라, 마음놓고 달릴 수 있다. 여행하는 동안은 미래를 고민하며 갈팡질팡하지 않아도 되니 참 좋다. 정해진 역에 내려 다음 여행지에 대한 설레임..
충남대 궁동 까페 '노리터' 풍경 충남대 쪽문에서 1분거리. 후다닥 뛰어가면 30초거리? 그곳에 까페 noriter가 있습니다. 연인끼리 가면 좋은 곳이라고 하네요.
눈이 진정 내리고 싶었던 곳은? 눈이 진정 내리고 싶었던 곳은 어디였을까? 자전거 안장위? 가로등 불빛아래? 연약한 나뭇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