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나는 책을 천천히 마신다.
책은 저마다 우러나오는 맛과 향기가 다르다. 
책은 천천히 여유롭게 음미해서 읽을 필요가 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