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토리텔링연구/창작노트

[자작글]나를 떠나고 싶을 때 - 2008년 고시원 생활하다가 잠시 우울해져서



                     




                    나를 떠나고 싶을때
 
                     잠깐 내 마음에 들려주세요
 
                     내 안에 그대가 가져갈 것이 있으니
 
                     반짝이는 눈동자, 숨차오르는 머릿결, 투명한 입술.
 
                     어디론가 떠나고 싶을때
 
                     잠깐만 내 마음에 들려주세요
 
                     내 안에 그대가 놓고 간 것이 있으니
 
                     투명한 떨림, 숨막히는 그리움, 반짝이는 미소.
 
                     이 모든 것은 이젠 그의 것이기에
 
 

                     떠나고 싶을때
 
                     어디론가 떠나고 싶을때
 
                     마지막으로 날 한번 뒤돌아 봐줘요
 
                     환한 웃음도,
 
                     반가운 인사도,
 
                     설레이는 눈빛도 없는 뒷모습일테지만
 
                    
                     그런데 자꾸 눈물이 흐르네요
 
                     나의 환한 웃음에도
 
                     설레였던 눈빛에도
 
                                         
                     이젠 그대에게 인사를 건넸던 두 손으로
 
                     눈물을 닦을게요                      
 
 
                                                      -2008년 8월 13일 고시원에서 끄적거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