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위스 취리히에 잠깐 들렸다. 조용하고 깨끗한 느낌이 먼저드는 도시다. 여유로운 한 때를 즐기는 사람들 .평화로운 도시 취리히.


이곳에 오면 성베드로교회와 그로뮌스터 성당이 보인다. 과연 첨탑의 도시답다. 거리를 걷다보면 이곳이 왜 세계에서 가장 살기좋은 도시인지 알 수 있을 것 같았다. 리마트강변에 수영복을 입고 일광욕을 즐기는 사람들, 책을 보는 사람들, 담소를 나누는 사람들. 취리히는 '여유'라는 단어와 참 잘 어울리는 도시였다. 


'걷다가 미국에서 여행왔다는 분들도 만나 함께 사진도 찍었다. 취리히에서 마신 맥주 한잔의 시원함을 잊을 수 없다. 오랜 시간 머물지는 않았지만 가장 오래 머물고 싶은 도시중 하나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