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리뷰

2018 독서노트(69)영혼의 시선




사진을 찍는 다는 것은 달아나는 현실 앞에서 모든 능력을 집중해 그 숨결을 포착하는 것이다. 바로 그때 이미지의 포착은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커다란 즐거움이다.


사진을 찍는다는 것은 머리와 눈 그리고 마음을 동일한 조준선 위에 놓는 것이다.


나에게 사진을 찍는다는 것은 다른 시각적 표현 수단들과 분리될 수 없는 이해 수단이다. 그것은 독창성을 입증하거나 확인시키는 방식이 아니라, 외침과 해방의 방식이다. 그것은 삶의 방식이다.

-15쪽-



내 영혼의 시선은 어디에 머물러 있을까. 나는 고요한 밤, 침묵이 흐르는 집, 냉장고속 김치통의 모서리에 작은 얼음처럼 서려있을까.